우경민 감독 초청, "창원 청년과 지식나눔"

“웹툰과 애니메이션의 현재와 미래”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11 [12:11]
지역뉴스
창원시
우경민 감독 초청, "창원 청년과 지식나눔"
“웹툰과 애니메이션의 현재와 미래”
기사입력: 2022/05/11 [12:11]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창원특례시민들을 대상으로 5월부터 콘텐츠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테드(TED) 모토로 지식 나눔 강연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TED(Technology, Entertainment, Design)는 기술, 오락, 디자인 등에 관련된 강연회로 수많은 사람들에게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새로운 방식의 무언가를 시도하게 만드는 힘을 가지고 있다. 

 

시는 테드(TED)의 모토(널리 퍼져야 할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삼아 창원의 미래를 열어갈 젊은이들이 아이디어를 실현할 창구로 강연회를 개최함으로써 청년의 미래 설계와 진로 선택에 많은 도움을 주고자 한다.

 

첫 번째 시간으로 우경민 애니메이션 감독을 초빙해 16일 오후 4시부터 창원문성대 9호관 컨벤션 홀에서 ‘웹툰과 애니메이션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강연회를 개최한다.

 

‘자니 익스프레스’로 해외 다수 수상 경험이 있는 우 감독은 이번 강연을 통해 자신이 가진 기획·제작 과정의 지식과 경험을 토대로 아이디어를 들려줄 예정이다. 

 

김화영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지난해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웹툰 산업 육성을 위해 창원문성대, 경남창원웹툰협회와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며 “이에 창원문성대 웹툰그래픽과가 신설되고 이번 강연회도 많은 협조하에 진행되고 있으니 향후 관내 대학, 기업체 등과 우수한 사업을 발굴하고 진행할 계획이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irector Woo Kyung-min invited to share knowledge with Changwon youth

 

“The present and future of webtoons and animations”

 

[Break News = Correspondent Lee Seong-yong] It was announced on the 11th that it would hold a knowledge sharing lecture under the TED motto by inviting content experts from May for Changwon special citizens.

 

TED (Technology, Entertainment, Design) is a lecture related to technology, entertainment, and design, and has the power to provide ideas to millions of people and make them try something new in a new way.

 

Based on TED’s motto (ideas that should be spread widely), the city intends to help young people design their futures and choose their careers by holding lectures as a window for young people who will open the future of Changwon to realize their ideas. .

 

For the first time, animation director Woo Kyung-min will be invited to a lecture on the topic of ‘The Present and Future of Webtoons and Animation’ at the Convention Hall in Changwon Munseong University Building 9 from 4 pm on the 16th.

 

Director Woo, who has won numerous awards overseas for ‘Johnny Express’, plans to share his ideas based on his knowledge and experience in the planning and production process through this lecture.

 

Kim Hwa-young, director of the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reau, said, “Last year, we signed an agreement with Changwon Munseongdae and Gyeongnam Changwon Webtoon Association to foster the webtoon industry that grows together with the region. As it is in progress, we plan to discover and carry out excellent projects with local universities and businesses in the future, and we hope for a lot of interest and participation from the citizens.”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