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하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농가 간담회

농가 일손부족 해결을 위한 외국인 근로자 도입 적극 추진

김희수 기자 | 기사입력 2022/08/05 [10:50]
지역뉴스
창녕군
창녕군, 하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농가 간담회
농가 일손부족 해결을 위한 외국인 근로자 도입 적극 추진
기사입력: 2022/08/05 [10:50] ⓒ 브레이크뉴스경남
김희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창녕군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하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농가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 김희수 기자


[브레이크뉴스=김희수 기자] 창녕군은 4일 창녕군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하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 도입 신청 농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농가 경영주 42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번기 인력수급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외국인 계절 근로자들의 근로 기준과 고용주 필수 준수사항, 불법체류 방지 및 인권 보호를 위한 조치 등을 안내했다.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은 외국에 거주 중인 근로자를 합법적으로 단기간 고용해 국내 신청 농가에 배정하는 것으로 영농철 농가 일손 부족 해결에 도움을 주고 있다.

 

군에서는 적극적으로 영농철 일손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외인력TF팀을 신설했으며 체계적 관리를 통해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의 안정적 정착과 국외인력의 확보 및 수급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상반기 창녕에 입국한 외국인 계절근로자는 63명이었으며 오는 10월에는 하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130명을 도입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nyeong-gun, Meeting with Farms to Introduce Foreign Seasonal Workers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Actively promote the introduction of foreign workers to solve the labor shortage in farm households

 

On the 4th, Changnyeong-gun held a meeting with farmers applying for the introduction of the seasonal foreign worker program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at the conference room of the Changnyeong-gun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In the presence of 42 farmhouse owners, they listened to difficulties in supply and demand during the busy farming season, and introduced the labor standards for seasonal foreign workers, mandatory requirements for employers, and measures to prevent illegal stay and protect human rights.

 

The Foreign Seasonal Worker Program is helping to solve the labor shortage in the farming season by legally hiring workers living abroad for a short period of time and assigning them to domestic farms.

 

The military has established a foreign manpower TF team to actively solve the problem of labor shortages during the farming season, and through systematic management, it is trying to establish a stable settlement of the foreign seasonal worker program and to secure and supply foreign manpower.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63 foreign seasonal workers entered Changnyeong, and in October, 130 foreign seasonal workers are expected to be introduced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