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이색 회의시설 ‘경남 유니크베뉴’ 25개소 육성

마이스 지역 전문인력 확보 및 회의시설의 차별화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8/08 [14:48]
종합뉴스
사회
경남도, 이색 회의시설 ‘경남 유니크베뉴’ 25개소 육성
마이스 지역 전문인력 확보 및 회의시설의 차별화 
기사입력: 2022/08/08 [14:48]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도청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남도는 경남관광재단과 함께 경남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품은 특색 있는 행사장소인 ‘2022 경남 유니크베뉴’ 25개소를 공모로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유니크베뉴(이색 회의명소)는 MICE 회의를 개최할 때 전통적인 회의시설인 컨벤션센터, 호텔 연회장 등 전문적인 회의 시설은 아니지만 지역의 독특한 정취와 색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장소를 일컫는다.

 

경남관광재단은 지난 7월 공모를 통해 기존 및 신규 신청받은 총 36개소를 대상으로 1차 서류심사, 2차 전문가 현장심사를 거쳐 최종 25개소의 유니크베뉴를 지정했다. 

 

기존에 지정된 유니크베뉴 21개소 중 16개소는 재지정 됐으며, 시설여건, 접근성, 정체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9개소가 신규로 지정됐다.

 

경남관광재단은 이번에 선정된 2022 경남 유니크베뉴 25개소에 대해 8일 인증패를 수여하고, 온라인 홍보, 홍보용 사진촬영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한다.

 

아울러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각 유니크베뉴의 책임자를 대상으로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며, 브랜드를 위한 유니크베뉴 마케팅, 장소에 가치를 더하는 스토리텔링 기법 등 업무에 적용 가능한 다양한 주제의 교육과 전문가 멘토링을 지원해 향후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하는 ‘코리아 유니크베뉴’에 선정될 수 있도록 시설과 실무 책임자의 역량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정연두 경남관광재단 사무국장은 “독특하고 새로운 회의 장소를 찾는 수요와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소규모 행사(Small Meeting) 개최 수요를 모두 충족할 수 있는 곳이 유니크베뉴”라며 “다양한 형태의 유니크베뉴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육성해 경남의 MICE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2 경남 유니크베뉴 25곳은 △BMW모터라드 카페(합천), △공간이음(진주),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생태탐방원(통영), △그랜드 머큐어앰배서더 창원 가든하우스(창원), △김해가야테마파크(김해), △남해각(남해), △남해보물섬전망대(남해), △마산현대미술관(창원), △산정(김해), △세자트라센터(통영), △소낭구(거제), △스타웨이 하동(하동), △아그네스 파크(거제), △아시아 레이크 사이드호텔(진주), △이수미팜베리(거창),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창원), △이순신순국공원체험관(남해), △에스키스(김해), △창원단감테마공원(창원), △창원의 집(창원), △청와대 세트장(합천), △클레이아크 김해미술관(김해), △하미앙 와인벨리(함양), △한국선비문화연구원(산청), △해양솔라파크(창원)이다. (시설명 가나다순)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sangnam-do fosters 25 unique conference facilities ‘Gyeongnam Unique Venue’

Securing professional manpower in the MICE area and differentiating conference facilities

 

Gyeongnam Province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as selected 25 ‘2022 Gyeongnam Unique Venue’ through a public contest with the Gyeongnam Tourism Foundation.

 

A unique venue (a unique meeting spot) refers to a place where you can feel the unique atmosphere and unique charm of the region, although it is not a professional meeting facility such as a convention center or hotel banquet hall, which are traditional meeting facilities when holding MICE meetings.

 

The Gyeongnam Tourism Foundation designated 25 unique venues through a public contest in July through the first document screening and the second on-site examination by experts for a total of 36 locations that received both existing and new applications.

 

Of the 21 unique venues previously designated, 16 were re-designated, and 9 were newly designated by comprehensively evaluating facility conditions, accessibility, and identity.

 

Gyeongnam Tourism Foundation will award certification plaques on the 8th to 25 unique venues in Gyeongnam, Gyeongnam, selected this time, and support various benefits such as online promotion and photo shoot for publicity.

 

In addition, from the 8th to the 10th, competency-enhancing training is provided for the managers of each Unique Venue for 3 days. By supporting expert mentoring, we plan to strengthen the capabilities of facilities and managers so that they can be selected as 'Korea Unique Venue' hosted by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in the future.

 

Jeong Yeon-doo, secretary general of Gyeongnam Tourism Foundation, said, “A unique venue is a place that can meet both the demand for a unique and new meeting place and the demand for holding a small meeting that has changed since Corona 19. We will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MICE in Gyeongnam by nurturing them,” he said.

 

On the other hand, 25 unique venues in Gyeongnam in 2022 are △BMW Motorrad Cafe (Hapcheon), △Ganggeum Eum (Jinju), △Hallyeo Marine Ecological Visitor Center (Tongyeong), △Grand Mercure Ambassador Changwon Garden House (Changwon), △Gimhae Gaya Theme Park (Gimhae), △Namhaegak (Namhae), △Nambomulseom Island Observatory (Namhae), △Masan Museum of Contemporary Art (Changwon), △Sanjeong (Gimhae), △Cejatra Center (Tongyeong), △Sonang-gu (Geoje) ), △Starway Hadong (Hadong), △Agnes Park (Geoje), △Asia Lakeside Hotel (Jinju), △Sumi Lee Palmberry (Geochang), △Yi Sun-Sin Leadership International Center (Changwon), △ Yi Sun-Shin Patriotic Park Experience Center (Namhae) ), △Skiss (Gimhae), △Changwon Dangam Theme Park (Changwon), △Changwon House (Changwon), △Blue House Set (Hapcheon), △Clayarch Gimhae Art Museum (Gimhae), △Hamiang Wine Valley (Hamyang), △Korea Seonbi Culture Research Institute (Sancheong), △Marine Solar Park (Changwon). (Facility names in alphabetical order)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