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경남도 경진대회 2관왕 달성

2022년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道 통합 경진대회 시·군, 공공기관부문 최우수상

김희수 기자 | 기사입력 2022/12/05 [15:21]
지역뉴스
밀양시
밀양시, 경남도 경진대회 2관왕 달성
2022년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道 통합 경진대회 시·군, 공공기관부문 최우수상
기사입력: 2022/12/05 [15:21] ⓒ 브레이크뉴스경남
김희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밀양시가 경남도 주관 ‘2022년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도(道) 통합 경진대회’에서 시·군 부문과 공공기관에서 각각 최우수상을 동시에 수상하며 2관왕을 달성했다.  © 김희수 기자


[브레이크뉴스=김희수 기자] 밀양시가 경남도 주관 ‘2022년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도(道) 통합 경진대회’에서 시·군 부문과 공공기관에서 각각 최우수상을 동시에 수상하며 2관왕을 달성했다.

 

경진대회는 다양한 변화와 혁신 성과를 발굴·전파해 혁신 및 적극행정 문화를 장착하기 위해 매년 개최된다. 

이번 대회는 도 본청, 시·군, 공공기관으로부터 혁신·적극행정 분야에 제출된 사례 중 1차 예선 심사를 통과한 우수사례 11건에 대해 2차 온라인 도민투표와 3차 발표심사를 거쳐 최종 순위가 결정됐다.

 

밀양시는 사회복지과 우수사례인 ‘육아 부담을 줄이고, 아이들은 행복하게, 온 마을이 아이들의 꿈과 재능을 키우는 공간!(밀양형 아이키움 배움터 사업)’으로 시·군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해당 사업은 밀양시 지역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아이키움 교육·돌봄서비스 분야의 로컬 브랜드(Local Brand)사업이다. 

 

방과 후 제3의 공간에서 놀고싶은 아동과 안전한 곳에 아이를 맡기고 싶은 부모의 고민을 동시에 해결했다는 점과 영유아 보육에 비해 상대적으로 취약한 초등·돌봄 서비스를 지자체 중심으로 문제를 해결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밀양시시설관리공단은 ‘유입 수질 농도 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으로 수질사고 ZERO에 도전!’ 의 사례로 공공기관 부문 최우상을 수상했다. 

 

유입수질농도 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및 수질분석 전문성 강화를 통한 안정적인 수질관리로 밀양시 수계환경 보전에 기여했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박일호 시장은 “우리 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례가 도 대회에서 최우수상이라는 우수한 성적을 낸 것에 대해 큰 자부심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다양하고 도전적인 혁신 사례들을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해 시민에게 좋은 정책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chieved 2 crowns in Miryang-si and Gyeongnam-do competitions

2022 Excellence in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Best Practice Contest City/County, Public Institution Division -

 

Miryang City won the top prize in the city and county sector and public institutions at the same time at the ‘2022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Best Practice Provincial Integration Contest’ hosted by Gyeongnam-do, achieving two crowns.

 

The contest is held every year to discover and disseminate various changes and innovation achievements to equip a culture of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In this competition, 11 best cases that passed the 1st preliminary screening among the cases submitted in the field of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from provincial government offices, si/gun, and public institutions were finalized after the 2nd online public vote and 3rd presentation screening. has been decided

 

Miryang City won the best award in the city and county category for the best case of the Department of Social Welfare, ‘Reduce the burden of childrearing, make children happy, and the whole village is a space where children’s dreams and talents are nurtured!

 

This project is a local brand project in the field of education and care service for customized children's education reflecting the regional characteristics of Miryang City.

 

It was highly evaluated in that it solved the concerns of children who want to play in a third space after school and parents who want to leave their children in a safe place at the same time, and that they solved the problem of relatively weak elementary school and childcare services compared to infant childcare centered on local governments. received.

 

The Miryang City Facility Management Corporation won the top prize in the public institution category with an example of ‘challenging ZERO water quality accidents by establishing a monitoring system for measuring inflow water quality concentration!’

 

It was recognized that it contributed to the preservation of the water system environment in Miryang through stable water quality management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monitoring system for measuring influent water quality concentration and reinforcement of water quality analysis expertise.

 

Mayor Park Il-ho said, “I feel very proud that the case promoted by our city achieved an excellent result of winning the grand prize in the provincial competition.” I will do my best,” he said.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