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병수 경남경찰청장, 마약 예방 ‘NO EXIT’ 릴레이 참여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05/01 [14:12]

김병수 경남경찰청장, 마약 예방 ‘NO EXIT’ 릴레이 참여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05/01 [14:12]

▲ 김병수 경남경찰청장, 마약 예방 ‘NO EXIT’ 릴레이 참여 모습.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남경찰청은 최근 ‘강남 학원가 마약 음료 사건’으로 마약 범죄 심각성이 대두된 가운데 경찰청과 마약퇴치운동본부 및 관계부처 등이 합동으로 마약중독의 위험성을 알리는 운동인 ‘NO EXIT’가 올해 연말까지 진행된다고 1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1일 ‘NO EXIT’ 릴레이 캠페인 경남의 첫 주자로 김병수 경남청장이 참여해 ‘출구 없는 미로, NO EXIT, 마약 절대 시작하지 마세요’ 문구가 담긴 캠페인 인증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페이스북·인스타그램)에 올린 후 다음 참여자로 2명을 지목한다.

 

경남경찰청은 지난달 14일 ‘마약류 범죄 척결 합동추진단’을 중심으로 마약범죄 근절 총력대응 체제를 구축하고 유관기관과 공조 및 대국민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에서 김병수 경남청장은 다음 주자로 박완수 경상남도지사와 이상연 경남경영자총협회 회장을 지목하고 ‘NO EXIT’ 릴레이 캠페인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Byung-soo, Commissioner of the Gyeongnam Police Agency, participates in the “NO EXIT” relay for drug prevention

 

The Gyeongnam Police Agency said that the 'NO EXIT', a campaign to publicize the dangers of drug addiction jointly with the National Police Agency, the Anti-Drug Campaign Headquarters and related ministries, will be held until the end of this year, amid the recent 'Gangnam Hagwon Street Narcotic Drink Incident' and the seriousness of drug crimes. It was announced in a press release on the 1st.

 

On the 1st, as the first runner of the 'NO EXIT' relay campaign in Gyeongnam, Gyeongnam Commissioner Kim Byeong-soo participated and posted a proof photo of the campaign with the phrase 'Maze with no exit, NO EXIT, never start drugs' on social network services (Facebook and Instagram). and nominate two people as the next participants.

 

On the 14th of last month, the Gyeongnam Police Agency established an all-out response system to eradicate drug crimes centered on the 'Joint Promotion Team to Eradicate Drug Crimes', and is strengthening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public relations activities.

 

In this campaign, Gyeongnam Commissioner Kim Byeong-soo will point out Gyeongsangnam-do Governor Park Wan-soo and Gyeongsangnam-do Governor Lee Sang-yeon as the next runners, and will continue the “NO EXIT” relay campaign.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