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해경제 도약에 힘을 모읍니다”

홍태용 시장, 지역 34개 기업체협의회와 소통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05/30 [15:02]

“김해경제 도약에 힘을 모읍니다”

홍태용 시장, 지역 34개 기업체협의회와 소통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05/30 [15:02]

▲ 김해시가 지역 34개 기업체협의회가 소통의 자리를 갖고 김해경제 도약의 의지를 새롭게 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홍태용 김해시장과 지역 34개 기업체협의회가 소통의 자리를 갖고 김해경제 도약의 의지를 새롭게 했다.

 

김해시는 30일 부원동 아이스퀘어호텔에서 지역 7,980여개 기업들을 대표하는 기업체협의회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홍 시장과 박명진 김해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해 10개 산업·농공단지협의회, 24개 지역·분야별 기업체협의회 대표 4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시는 지난 2월 발표한 김해경제 5대 혁신전략과 2023년도 중소기업 지원시책을 안내했다.

 

김해경제 5대 혁신전략은 미래 100년을 준비하며 2030년까지 선택과 집중으로 부산·울산·경남을 아우르는 동남권 경제수도로 발돋움하는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청사진이다.

 

이에 따라 기업 체질 개선을 통한 산업구조 대전환, 전략산업 집중 육성을 통한 신성장 산업 메카 육성, 청년친화·청년창업 허브 조성, 투자매력특별시 건설 민생경제 특화도시 조성이다.

 

2023년 주요 중소기업 지원시책은 경영환경 최적화를 위한 우수 연구기업 R&D 챌린지, 기술혁신 선도기업 육성, 기업애로 119센터 운영, Good-Job 채용 시스템, 희망일자리버스 운영 등이 있다.

 

시는 또 기업체협의회 대표들에게서 기업들이 겪는 어려움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기업인들은 교통 불편과 인력 확보에 주된 어려움을 토로하며 도로 확장공사와 교통환경 개선 구직자와 기업체 연결 방안 가로수 조경과 환경 정비에 관한 사항 등을 건의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이후 국내 경기 침체와 러시아 전쟁 등 대외 환경의 불확실성으로 기업환경이 극히 어려운 상황이어서 기업 지원이 절실한 시기라고 입을 모았다.

 

박명진 상의회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로 접어들며 기업들도 김해시 전략에 맞춰 장기적으로 대비해야 한다”며 “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제인 모두가 합심해 새로운 김해 도약에 보탬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에 홍 시장은 “미래 100년을 준비하는 산업구조 대전환과 신성장 전략산업 육성을 통해 침체된 지역 경제에 활력을 높이겠다”며 “앞으로도 지역 기업인과 현장 위주의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기업하기 좋은 일류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e gather strength for the leap forward of the Gimhae economy”

Mayor Taeyong Hong communicates with 34 local business associations

 

Hong Tae-yong, Mayor of Gimhae, and 34 local business associations held a meeting to renew their will to leap forward in the Gimhae economy.

 

On the 30th, Gimhae City held a meeting with a business council representing 7,980 local businesses at the Buwon-dong I Square Hotel.

 

About 40 representatives from 10 industrial/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 councils and 24 regional/field business councils, including Mayor Hong and Chairman Park Myung-jin of the Gimhae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attended the event.

 

On this day, the city introduced the five major innovation strategies of the Gimhae Economy announced in February and the 2023 SME support policy.

 

The five major innovation strategies of the Gimhae Economy are a blueprint to prepare for the next 100 years and lay the foundation for becoming the economic capital of the southeastern region encompassing Busan, Ulsan, and Gyeongnam through selection and concentration by 2030.

 

Accordingly, it is necessary to transform the industrial structure by improving the corporate structure, nurture mecca in new growth industries by intensively fostering strategic industries, create youth-friendly and youth startup hubs, and build a special investment attractive city.

 

Major SME support policies for 2023 include the R&D Challenge for excellent research companies to optimize the business environment, fostering leading companies in technological innovation, operating a 119 center for business difficulties, the Good-Job recruitment system, and operating the Hope Job Bus.

 

The city also listened to the difficulties and suggestions of companies from the representatives of the business association.

 

Entrepreneurs complained of transportation inconvenience and major difficulties in securing manpower, and suggested road expansion work, traffic environment improvement, measures to connect job seekers and companies, street tree landscaping and environmental maintenance.

 

In addition, they agreed that it is a time when corporate support is desperately needed as the business environment is extremely difficult due to the uncertainty of the external environment such as the domestic economic downturn and the Russian war after Corona 19.

 

Chairman Park Myung-jin of the Chamber of Commerce said, “As we enter the post-corona era, companies must also prepare for the long term in accordance with the Gimhae City strategy.”

 

In response, Mayor Hong said, “We will increase vitality in the stagnant local economy through a great industrial structure transformation to prepare for the next 100 years and fostering new growth strategic industries.” We will build a city,”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