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 ‘현동 물길쉼터’ 조성

물길쉼터에서 더위 식히고 잠시 쉬어 가세요!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09/22 [15:44]

창원특례시, ‘현동 물길쉼터’ 조성

물길쉼터에서 더위 식히고 잠시 쉬어 가세요!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09/22 [15:44]

▲ ‘현동 물길쉼터’ 준공식을 개최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는 기후위기에 적응하기 위해 현동초 인근 우산천 산책로에 시민들을 위한 ‘현동 물길쉼터’를 조성하고 22일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동 물길쉼터’는 폭염 속 무더위를 식히고 잠시 쉬어가는, 시민들을 위한 기후위기 적응 휴식 공간으로 물길쉼터 내에는 발담금시설, 쿨링포그, 수변스탠드, 그늘막 등이 설치되어 있다. 물길의 길이는 92m 폭 70cm로, 발담금시설 1개와 쿨링포그 6개가 설치됐다.

 

최근 폭염·폭우 등 기상이변 현상이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세계 곳곳에서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데, 지구온난화로 지구 평균온도가 높아지면서 극단적인 날씨가 더 자주, 더 강하게 나타나고 있고 앞으로 더 자주 이런 현상이 발생할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이에 창원시는 시민들이 기후위기에 잘 적응하기 위해 환경부 공모사업에 「2023년 기후변화 취약계층·지역 지원사업」에 선정되었으며, 상대적으로 기후위기에 취약한 어린이, 어르신들이 많이 계신 현동에 물길쉼터를 조성하게 됐다. 

 

▲ ‘현동 물길쉼터’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조명래 제2부시장, 최형두 국회의원, 김이근 시의회 의장, 강용범 경상남도부의장, 이천수 시의원, 그리고 현동숲 유치원 어린이 및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물길쉼터에서 직접 발담그기 체험을 했다.

 

현동숲 유치원 어린이들은 “물에 발 담그니까 시원해요! 찰방찰방~ 물장구도 치고 재미있어요!” 라고 해맑게 웃으며 말했고, 한 주민은 “여기 산책로 매일 나오는데 물 안개가 뿜어져 나와 주변 온도를 식혀 주니 시원해서 무더운 날에도 산책하기가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조명래 제2부시장은 “기상이변 현상은 자연이 지구에게 보내는 경고라고 생각하며, 우리 모두 더 늦기 전에 조금만 관심을 가지고 자전거·대중교통 이용하기, 일회용품 사용안하기 등 생활 속 기후행동 실천을 당부 드린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기후위기에 잘 적응해서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Special City creates ‘Hyeon-dong Waterway Rest Area’

 

Cool off from the heat at the waterway rest area and take a break!

 

Changwon Special City announced that in order to adapt to the climate crisis, it created a ‘Hyeondong Waterway Rest Area’ for citizens on the Usancheon Trail near Hyeondong Elementary School and held a completion ceremony on the 22nd.

 

‘Hyeondong Waterway Rest Area’ is a climate crisis adaptation rest area for citizens to cool off and take a break during the heat wave. Foot soaking facilities, cooling fog, waterside stands, and shade canopy are installed within the waterway rest area. The length of the waterway is 92m and the width is 70cm, and one foot soaking facility and six cooling fogs have been installed.

 

Recently, extreme weather phenomena such as heat waves and heavy rains have been occurring frequently not only in Korea but also around the world. As the average temperature of the Earth is increasing due to global warming, extreme weather events are occurring more frequently and strongly, and experts predict that such phenomena will occur more frequently in the future. These are their opinions.

 

Accordingly, in order for citizens to better adapt to the climate crisis, Changwon City was selected as the "2023 Climate Change Vulnerable Class and Region Support Project" in the Ministry of Environment's public contest, and a waterway shelter was created in Hyeon-dong, where there are many children and seniors who are relatively vulnerable to the climate crisis. I did it.

 

About 100 people attended the completion ceremony, including 2nd Vice Mayor Cho Myung-rae, National Assembly member Choi Hyeong-du, City Council Chairman Kim Lee-geun, Gyeongsangnam-do Vice-Chairman Kang Yong-beom, City Councilor Lee Cheon-soo, children from Hyeondong Forest Kindergarten, and local residents. They also had a hands-on foot soaking experience at the waterway rest area.

 

Children at Hyeondong Forest Kindergarten said, “It’s refreshing to put your feet in the water!” “Chalbang chalbang~ It’s fun to splash in the water!” He said with a bright smile, and one resident said, “I come to the trail here every day. The water mist sprays out and cools the surrounding temperature, so it’s cool and I think it’s good to take a walk even on a hot day.”

 

Second Vice Mayor Cho Myung-rae said, “I believe that abnormal weather phenomena are a warning sent by nature to the earth, and I ask all of us to pay a little attention before it is too late and practice climate action in our daily lives, such as using bicycles and public transportation and not using disposable products.” He said, “We will continue to make efforts to help citizens adapt well to the climate crisis and live healthy lives.”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