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빈대 출현에 창원특례시 의창구청장 현장 점검’

손쉽게 박멸 가능한 빈대...뒷북 행정 지적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11/14 [15:41]

‘빈대 출현에 창원특례시 의창구청장 현장 점검’

손쉽게 박멸 가능한 빈대...뒷북 행정 지적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11/14 [15:41]

▲ 곽기근 의창구청장이 빈대 확산 방지를 위한 특별 위생점검에 나섰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최근 전국에서 발견되고 있는 빈대 출현이 사회적인 문제로 화두 되면서 특히 관광객이 많이 찾는 제주도를 비롯한 전국의 지자체들이 빈대와의 전쟁을 치르고 있다. 이에 창원시도 이에 발 빠르게 빈대 박멸에 나섰다. 

 

의창구는 14일 곽기근 의창구청장이 직접 빈대 확산 방지를 위한 특별 위생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는데, 최근 늘어난 빈대 출현을 예방하기 위해 관내 숙박업·목욕장업을 대상으로 13일부터 4주간 특별 위생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점검은 숙박업 134개소와 목욕장업 46개소가 대상이며, 공무원과 명예공중위생감시원이 2인 1조로 점검반을 구성했다. 곽 청장은 업소 소독 여부와 침구류 청결 상태 등을 꼼꼼히 살피며 위생 안전관리에 힘썼다. 또한 숙박업소 영업자들에게 빈대 확인 방법과 예방법을 안내하며 빈대 확산 방지에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의창구에 산다고 밝힌 시민 A씨는 “빈대가 이미 극성을 부리고 있다는 것을 방송을 통해 들었다”며 “이를 사전에 예방하지 못한 점에 대해 방제 당국뿐만 아니라 창원시가 안이하게 생각하지 않았는지에 대해 시민의 입장에서 바라봐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곽기권 의창구청장은 “전국 곳곳에서 빈대가 출몰함에 따라 시민들의 불안과 두려움이 확산되고 있다”며 “관련 단체와도 소통하는 등 특별 위생점검을 통해 빈대 발생을 예방하고 업소 위생관리를 강화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청결한 공중위생업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On-site inspection by the head of Uichang-gu, Changwon Special City due to the appearance of bedbugs’

 

It’s disappointing to prevent bed bugs that can be easily eradicated.

 

Recently, the appearance of bed bugs across the country has become a social problem, and local governments across the country, especially Jeju Island, which attracts many tourists, are waging a war against bed bugs. Accordingly, Changwon City also quickly took action to eradicate bed bugs.

 

Uichang-gu announced on the 14th that Uichang-gu Mayor Kwak Ki-geun personally began special hygiene inspections to prevent the spread of bed bugs. To prevent the recent increase in the appearance of bed bugs, special hygiene inspections were conducted for four weeks starting on the 13th for lodging and bathhouse businesses in the district. He said he would.

 

This special inspection covers 134 lodging businesses and 46 bathhouse businesses, and a public official and an honorary public health inspector formed an inspection team of two people. Commissioner Kwak worked hard to manage hygiene and safety by carefully checking whether the business was disinfected and the cleanliness of bedding. He also instructed lodging operators on how to identify and prevent bed bugs and asked them to cooperate in preventing the spread of bed bugs.

 

Citizen A, who said he lives in Uichang-gu, said, “I heard on the broadcast that bed bugs are already rampant.” He added, “From the citizen’s perspective, I wonder whether the city of Changwon as well as the control authorities were complacent in failing to prevent this in advance. “I hope you look at it,” he said.

 

Uichang-gu Mayor Kwak Ki-kwon said, “As bed bugs appear all over the country, anxiety and fear among citizens are spreading. We are preventing the occurrence of bed bugs through special hygiene inspections, including communicating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strengthening hygiene management at businesses to protect citizens.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people can use this safe and clean public sanitation facility,” he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