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빛으로 불 밝힌 창원 도심’ 상권 활성화 기대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12/04 [09:04]

‘빛으로 불 밝힌 창원 도심’ 상권 활성화 기대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12/04 [09:04]

▲ 상남분수광장 ‘빛의거리’ 조성.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는 1일 상남분수광장을 시작으로 용호동 문화의거리, 오동동, 합성동 상가거리, 중원로터리에 ‘빛의거리’를 조성하고 내년 3월까지 매일 일몰 시각에 점등하고 환하게 불 밝힌다.

 

창원시는 야간 볼거리로 활기찬 거리 문화를 만들기 위해 지난 2016년 처음 조성한 ‘빛의거리 경관 조명 사업’이 지역 상권 활성화 등으로 호응을 얻고 있어 매년 이어가고 있다.

 

올해 빛의거리는 △성산구 상남동 분수광장 △성산구 용호동 문화의거리(용지로153번길) △마산합포구 오동동 불종거리 △마산회원구 합성동 상가거리(합성옛길·합성남7길) △진해구 중원로터리 일원에서 만날 수 있다. 

 

1일 점등식을 시작으로 상남동 분수광장 내 조형물에 일제히 불을 밝히며, ‘사랑의 여행, 희망의 광장’이라는 주제로 LED나무와 포토존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빛과 함께 예쁜 추억의 공간으로 조성했다.

 

김은자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아름다운 빛의거리 조명이 도심 거리에 활력을 입혀 내년에는 창원시민 여러분의 얼굴에 웃음꽃이 활짝 피어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city center illuminated with light’ expected to revitalize commercial district

 

Starting with Sangnam Fountain Square on the 1st, Changwon Special City will create a ‘Street of Light’ at Yongho-dong Culture Street, Odong-dong, Hapseong-dong Shopping Street, and Jungwon Rotary, and it will be lit at sunset every day until March of next year.

 

Changwon City's 'Street of Light Landscape Lighting Project', which was first established in 2016 to create a vibrant street culture with nighttime attractions, is being continued every year as it is receiving positive response due to the revitalization of local commercial districts.

 

This year's Street of Lights are △ Fountain Square in Sangnam-dong, Seongsan-gu △ Culture Street in Yongho-dong, Seongsan-gu (Yongji-ro 153beon-gil) △ Buljong Street in Odong-dong, Masan Happo-gu △ Shopping Street in Hapseong-dong, Masan Hoewon-gu (Hapseong Old Road, Hapseongnam 7-gil) △ Jungwon Rotary in Jinhae-gu You can meet at the circle.

 

Starting with the lighting ceremony on the 1st, the sculptures in the Sangnam-dong Fountain Square were lit up all at once, and an LED tree and photo zone were installed under the theme of ‘Travel of Love, Square of Hope’ to create a space of beautiful memories for citizens with beautiful light.

 

Kim Eun-ja, director of the Culture, Tourism and Sports Department, said, “I hope that the beautiful Street of Light lighting will revitalize the city streets and bring smiles to the faces of Changwon citizens next year.”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