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내년 산청한방약초축제 동의보감촌서 열린다

산청축제관광재단 이사회서 확정

주윤한 기자 | 기사입력 2023/12/04 [15:37]

내년 산청한방약초축제 동의보감촌서 열린다

산청축제관광재단 이사회서 확정

주윤한 기자 | 입력 : 2023/12/04 [15:37]

▲ 산청축제관광재단 이사회 모습


[브레이크뉴스=주윤한 기자] 내년에 열릴 제24회 산청한방약초축제가 2023산청엑스포를 성공으로 이끈 동의보감촌에서 열린다.

 

4일 산청축제관광재단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2023년 제5회 이사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동의보감촌 엑스포 주제관 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이사회에는 이승화 산청군수를 비롯해 임원진이 참석해 제23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결과보고와 제24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개최장소 및 개최일정 등 주요 안건을 보고 심의·의결했다.

 

특히 정부지정 명예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된 제23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결과보고를 바탕으로 내년 축제를 위한 개선 사항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뤄졌다.

 

논의 결과 제24회 산청한방약초축제를 2024년 9월 27일부터 10월 6일까지 동의보감촌 일원에서 개최하기로 확정했다.

 

이번 결정은 2023산청엑스포 성공개최에 따른 기반시설 활용과 함께 해외인지도가 높은 동의보감촌 인프라를 활용해 글로벌 축제로 위상을 높이기 위함이다.

 

또 구절초가 만개하는 동의보감촌 자연경관과 기존 콘텐츠를 통해 세계적인 축제에 걸맞게 준비한다는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2023산청엑스포와 동반 개최한 역량을 바탕으로 한방, 힐링, 치유로 관람객들의 편의성을 대폭 개선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축제의 정체성을 더욱 강화하고 지역 약초·한방항노화 산업, 관광산업을 개발·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승화 군수는 “제23회 산청한방약초축제는 2023산청세계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와 동반 개최해 글로벌 축제로 위상을 드높였다”며 “내년 제24회 산청한방약초축제도 차별화된 콘텐츠와 편의시설, 안전, 음식 등으로 글로벌 축제의 명성에 걸맞은 휴식과 치유의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는 축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ext year's Sancheong Oriental Medicine Herb Festival will be held at Donguibogamchon.

Confirmed by the Board of Directors of the Sancheong Festival and Tourism Foundation

 

The 24th Sancheong Oriental Medicine Herb Festival, to be held next year, will be held at Donguibogam Village, which led to the success of the 2023 Sancheong Expo.

 

According to the Sancheong Festival and Tourism Foundation on the 4th, the ‘5th Board of Directors in 2023’ was held on the afternoon of the 1st and this decision was made.

 

Held in the conference room of the Donguibogamchon Expo Theme Hall, Sancheong County Mayor Lee Seung-hwa and other executives attended the board meeting and deliberated and decided on major agenda items such as the report on the results of the 23rd Sancheong Oriental Herb Festival and the venue and schedule of the 24th Sancheong Oriental Herb Festival. .

 

In particular, a heated discussion took place on improvements for next year's festival based on the report on the results of the 23rd Sancheong Oriental Medicine Herb Festival, which was designated as an honorary cultural tourism festival by the government.

 

As a result of the discussion, it was decided that the 24th Sancheong Oriental Medicine Herb Festival will be held in the Donguibogam Village area from September 27 to October 6, 2024.

 

This decision is aimed at raising the status of the festival as a global festival by utilizing the infrastructure of Donguibogamchon, which has high overseas recognition, along with utilizing the infrastructure following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2023 Sancheong Expo.

 

In addition, the plan is to prepare for a world-class festival through existing contents and the natural scenery of Donguibogamchon, where Gujeolcho is in full bloom.

 

In addition, based on the capabilities held together with the 2023 Sancheong Expo, we decided to significantly improve the convenience of visitors through oriental medicine, healing, and healing.

 

In addition, we plan to further strengthen the identity of the festival and develop and develop local herbal medicine, oriental medicine anti-aging industries, and tourism industries.

 

County Mayor Lee Seung-hwa said, “The 23rd Sancheong Oriental Medicine Herb Festival was held together with the 2023 Sancheong World Traditional Medicine Port Aging Expo, raising its status as a global festival.” He added, “Next year’s 24th Sancheong Oriental Medicine Herb Festival will also feature differentiated content, amenities, and facilities.” “We will make it a festival that provides a special experience of relaxation and healing befitting the reputation of a global festival through safety, food, etc.,”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