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홍남표 창원시장, '재일교포 송옥식 회장' 감사패 수여

“조부모의 마음까지 아이들에게 전달하겠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4/18 [18:35]

홍남표 창원시장, '재일교포 송옥식 회장' 감사패 수여

“조부모의 마음까지 아이들에게 전달하겠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4/18 [18:35]

▲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이 18일 재일교포 송옥식 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18일 시청 접견실에서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한 재일교포 송옥식(宋玉植) 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감사패를 수여 받은 재일교포 송 회장은 평소 조부모의 고향인 마산합포구 진북면에 대한 그리움을 늘 가슴 속에 품고 있었고, 이번 기부를 통해 살아생전 조부모가 그리워하던 고향에 대한 애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어 기뻤다고 전했다.

 

일본에서 마키우라강업을 경영하는 송 회장은 일제 강점기 때 조부모가 일본으로 건너가 고향을 떠난 지 100년이 되는 것을 기념하고자, 지난해 9월 창원시 아동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한 성금 2000만 원과 고급 디지털 피아노 5대를 기부했다.

 

송옥식 회장은 “조부모가 태어나 살던 고향 진북면의 아이들이 꿈을 가지고 밝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작은 도움이라도 되고자 조부모의 마음으로 기부를 하게 되었다”고 말하며, “조부모가 살아계셔서 고향 땅을 밟을 수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든다”며 소회를 밝혔다.

 

홍남표 창원시장도 “고향을 떠나 타국에서 고생하셨을 조부모님이 오늘 이 모습을 보셨다면 얼마나 기뻐하셨을지 미안하고,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누군가를 돕는다는 따뜻한 마음 없이는 실천하기 어려운 일이었을텐데, 고향을 직접 방문하여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Mayor Hong Nam-pyo awards a plaque of appreciation to ‘Korean-Japanese Chairman Song Ok-sik’

 

“I will convey the feelings of grandparents to children.”

  

On the 18th, Changwon Special Mayor Hong Nam-pyo presented a plaque of appreciation to Chairman Song Ok-sik (宋玉植), a Korean resident in Japan, who practiced sharing love for his neighbors in the city hall reception room.

 

Chairman Song, a Korean resident in Japan who received a plaque of appreciation, has always had a longing for her grandparents' hometown, Jinbuk-myeon, Happo-gu, Masan, in her heart, and through this donation, she will convey her warm feelings for the hometown that her grandparents missed while they were alive. He said he was happy to be able to do it.

 

To commemorate the 100th anniversary of his grandparents leaving their hometown for Japan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Chairman Song, who runs Makiura Kang Industry in Japan, donated 20 million won and purchased high-end digital equipment to support the dreams of children in Changwon City in September last year. Donated 5 pianos.

 

Chairman Song Ok-sik said, “I made the donation with the heart of a grandparent to help the children of Jinbuk-myeon, my hometown where my grandparents were born and live, to have dreams and live brightly and healthily, even if only in a small way.” He added, “I wish my grandparents were alive and could go back to their hometown.” “I feel regretful about how good it would have been,” he said.

 

Changwon Mayor Hong Nam-pyo also said, “I am sorry and express my gratitude to my grandparents, who must have left their hometown and suffered hardships in a foreign country, if they saw this today. It would have been difficult to put into practice without a warm heart to help someone. “Thank you for visiting and sharing in person,” he responde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