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 장애인과 함께하는 어울마당 개최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3:35]

창원특례시, 장애인과 함께하는 어울마당 개최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5/24 [13:35]

▲ 창원특례시는 24일 경남참사랑봉사단 주관으로 ‘장애인 어울마당 행사’를 마산실내체육관에서 개최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는 24일 경남참사랑봉사단(단장 최혜숙) 주관으로 관내 지체장애인과 함께하는 ‘장애인 어울마당 행사’를 마산실내체육관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관내 지체장애인과 가족, 봉사자 등 140여 명이 참석하여 초청 가수 공연 및 연주, 장애인 노래자랑 등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문화 조성을 위해 마련한 행사로 장애인들이 일상에서 벗어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경남참사랑봉사단은 사회복지시설 목욕봉사 및 지원, 무료급식 봉사, 환경정화 활동, 농촌 일손 돕기, 독거노인 안부 살피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봉사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최혜숙 경남참사랑봉사단 단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장애인들과 함께 소통하고 화합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어 좋았다”며, “앞으로도 모두가 함께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봉사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서호관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오늘 장애인 어울마당 행사를 개최하신 경남참사랑봉사단과 자원봉사자들에게 깊이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행사에 참석하신 장애인과 자원봉사자가 서로 소통하고 즐거운 시간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Special City holds a social gathering with the disabled

 

Changwon Special City announced on the 24th that it held the ‘Disabled Persons Harmony Event’ with physically disabled people in the city at the Masan Indoor Gymnasium, hosted by Gyeongnam Chamsarang Volunteer Group (Director Choi Hye-sook).

 

On this day, about 140 people, including people with physical disabilities, their families, and volunteers, attended the event, which was designed to create a social culture of living together, including performances by invited singers and a singing contest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and the disabled people had a fun time escaping from their daily lives.

 

The Gyeongnam Chamsarang Volunteer Corps is actively carrying out volunteer work for the development of the local community in various fields, such as bathing and support at social welfare facilities, free meal service, environmental cleanup activities, helping with farm work, and checking on the welfare of the elderly living alone.

 

Choi Hye-sook, head of the Gyeongnam Chamsarang Volunteer Corps, said, “It was great to have time to communicate and unite with people with disabilities through today’s event,”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take the lead in volunteer work to create a society where everyone can live together.” .

 

Seo Ho-gwan, Director of Welfare and Women's Health Department, said, “We would like to express our deepest gratitude to the Gyeongnam Chamsarang Volunteer Group and volunteers who held today's event for the disabled. We hope that the disabled and volunteers who attended the event will communicate with each other and have a pleasant tim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