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홍남표 창원시장, ‘프랑스에서 가져 올 창원시 미래 50년’

프랑스 그르노블시 ‘도시 노동력 5분의1 R&D’ 종사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5/30 [15:42]

홍남표 창원시장, ‘프랑스에서 가져 올 창원시 미래 50년’

프랑스 그르노블시 ‘도시 노동력 5분의1 R&D’ 종사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5/30 [15:42]

▲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홍남표 창원시장이 지난 29일 프랑스 몽펠리에와 그르노블로 5박 7일의 일정으로 순방길에 올랐다. 창원시는 홍 시장의 이번 순방에 대해 창원의 미래 50년을 위한 혁신 방안을 찾고, 국제교류 협력 기반을 구축해 보고자 함과 동시에, 그르노블의 '자이언트 프로젝트'에 대해 알아보고 창원시가 미래 50년을 향해 나아갈 방향을 찾고자 함이라고 밝혔다. 

 

그르노블은 인구 약 16만여 명으로 프랑스 남동부에 위치해 있으며, 알프스에 둘러싸인 분지도시로 수려한 자연환경과 나노기술 등이 유명한 곳이다. 이와 함께 대학과 연구기관, 반도체 산업 등이 활발해 도시 노동력의 5분의 1이 R&D에 종사하고 있다.  

 

자이언트 프로젝트(Grenoble Innovation for Advanced New Technologies)는 '첨단 기술 발전을 위한 그르노블 혁신'의 일환으로 지난 2007년 발족하였으며, 국립 기관 2곳과 연구소 3곳, 대학 3곳 등 8개 기관이 참가해, 당시 1조 8천억 원 규모의 도시개발계획으로, 정보, 에너지, 건강분야에 중점을 두고 과학기술 구역과 탁월한 센터들을 통합하여 과학기술개발과 도시발전의 융합화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 프랑스 그르노블시 전경.


이를 바탕으로 홍 시장은 지난 4월 국가산단 50주년 기념행사에서 '차세대 첨단 복합빔 구축 사업'을 위해 기본 설계비 30억 원을 국비에 반영해 놓은 상태며, 지난 3월에는 방위 원자력 융합 국가산단이 북면 일대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히면서 국가산단 2.0 프로젝트에 대해 창원시가 잘 준비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창원시는 4월 말 현재 인구수 1.004.693명으로, 지난 2010년 109만으로 출발한 통합 창원시에 비해 8만여 명이 줄었다. 이는 매년 5천 명 이상이 창원시를 빠져나가고 있음을 보여 주고 있고, 특히 청년들의 유출로 창원특례시의 존재 위기마저 위협받고 있다.

 

이에 반해 프랑스 그르노블시는 청년들의 인구 유입이 활발한 곳으로, 홍 시장이 이번 순방을 통해 인구 유입 문제도 풀어야 할 숙제로 보인다. 최근 통계청은 우리나라 출산율이 0.76명으로 역대 최저수준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인구문제는 국가적으로도 쉬운 문제는 아니다. 그렇다고 피해갈 일도 아닌 만큼 머리를 맞대고 고심해야 할 문제로 보인다.

 

홍남표 창원시장은 이번 프랑스 순방길에서 “그르노블의 성공사례를 본받아, 창원국가산단의 지력을 보강하고, 새로운 창원국가산단 2.0도 성공적으로 조성해 창원을 동북아 최고의 산업도시로 탈바꿈시킬 것”이라고 밝힌 만큼, 이번 순방길에서 가슴속에 담고 올 창원시의 미래가 기대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Mayor Hong Nam-pyo, ‘Changwon City’s next 50 years brought from France’

 

In Grenoble, France, ‘one-fifth of the city’s workforce engages in R&D’

 

On the 29th, Changwon Mayor Hong Nam-pyo went on a 7-day, 5-night visit to Montpellier and Grenoblo, France. Regarding Mayor Hong's visit, Changwon City seeks to find innovative ways for Changwon's next 50 years and build a foundation for international exchange and cooperation, while also learning about Grenoble's 'Giant Project' and the direction Changwon City will take for the next 50 years. He stated that he wanted to find .

 

Grenoble is located in southeastern France with a population of approximately 160,000. It is a basin city surrounded by the Alps and is famous for its beautiful natural environment and nanotechnology. In addition, universities, research institutes, and the semiconductor industry are active, with one-fifth of the city's workforce engaged in R&D.

 

The Giant Project (Grenoble Innovation for Advanced New Technologies) was launched in 2007 as part of 'Grenoble Innovation for Advanced Technology Development', and 8 institutions, including 2 national institutions, 3 research institutes, and 3 universities, participated, with 1 at the time. It is an urban development plan worth KRW 800 billion and aims to integrate science and technology development and urban development by focusing on the information, energy, and health sectors and integrating science and technology zones and centers of excellence.

 

Based on this, Mayor Hong reflected the basic design cost of 3 billion won in national funds for the 'next-generation cutting-edge composite beam construction project' at the 50th anniversary celebration of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last April, and in March last year,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for Defense Nuclear Convergence was announced. He announced that the area around Buk-myeon was finally selected and that Changwon City is preparing well for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2.0 project.

 

As of the end of April, Changwon City had a population of 1,004,693, a decrease of about 80,000 compared to the integrated Changwon City, which started with 1,090,000 in 2010. This shows that more than 5,000 people are leaving Changwon City every year, and the existential crisis of Changwon Special City is threatened due to the outflow of young people in particular.

 

On the other hand, the city of Grenoble, France, is a place with an active influx of young people, and it appears that Mayor Hong will also have to solve the problem of population influx through this visit. Recently,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announced that Korea's birth rate was 0.76, the lowest ever. The population problem is not an easy problem for the country either. However, it seems to be an issue that needs to be tackled head on as it is not something to be avoided.

 

During his visit to France, Changwon Mayor Hong Nam-pyo said, “By following the example of Grenoble’s success story, we will strengthen the intellectual power of the Changwon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nd successfully create a new Changwon National Industrial Complex 2.0, transforming Changwon into the best industrial city in Northeast Asia.” , I am looking forward to the future of Changwon City, which I will bring to my heart during this trip.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