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 신혼부부 주택구입 대출이자 지원

연 최대 150만 원...총사업비 3억3천6백만 원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10:11]

창원특례시, 신혼부부 주택구입 대출이자 지원

연 최대 150만 원...총사업비 3억3천6백만 원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6/03 [10:11]

▲ 창원특례시청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는 청년들이 경제적인 이유로 결혼을 미루거나 기피하지 않도록 무주택 신혼부부의 주거비 부담 완화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위한 ‘2024년 신혼부부 주택구입 대출이자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신혼부부 주택구입 대출이자 지원사업은 총사업비 3억3천6백만 원으로, 도비30% 시비70%다. 주택구입 대출잔액(5천만 원 한도)의 3% 내에서 이자를 연 최대 150만 원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지원대상은 창원시에 주택을 구입해 살고 있는 신혼부부로 △공고일 기준 신청인이 해당 주택에 거주 △혼인기간 5년이내 △부부합산 연소득 8,000만원 이하 △전용면적 85㎡ 이하, 주택가격 4억원 이하 등의 요건을 모두 충족하면 된다. 오는 7월1일부터 19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경상남도 바로서비스에서 온라인으로 신청가능하다. 신청자에 대한 자격심사를 거친 후 대상자를 선정하고 8월 중에 조속히 지원할 계획이다.

  

안제문 도시정책국장은 “신혼부부의 주거비 부담 해소와 주거안정 기여를 통해 출생율도 높아지길 기대한다”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창원특례시를 만들기 위해 “임차 가구 지원과 함께 자가 가구까지 대출이자 지원을 확대해 고금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혼부부의 안정적 지역정착을 도울 수 있도록 거듭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Special City, support for home purchase loan interest for newlyweds

 

Up to 1.5 million won per year...total project cost 336 million won

 

Changwon Special City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will promote the ‘2024 Home Purchase Loan Interest Support Project for Newlywed Couples’ to provide practical help in easing the burden of housing costs for newlyweds who do not own a home so that young people do not postpone or avoid marriage for economic reasons.

 

The total project cost for the loan interest support project for newlyweds to purchase a home is 336 million won, with 30% provincial funding and 70% municipal funding. We plan to support up to 1.5 million won per year in interest within 3% of the home purchase loan balance (limit of 50 million won).

 

Those eligible for support are newlyweds who have purchased a house in Changwon City and meet the following requirements: △ the applicant lives in the house as of the announcement date △ the period of marriage is less than 5 years △ the combined annual income of the couple is KRW 80 million or less △ the exclusive area is 85 ㎡ or less, and the house price is KRW 400 million or less. You just need to meet all of the following.From July 1st to 19th, you can visit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your eup, myeon, or dong or apply online at Gyeongsangnam-do Baro Service. After screening applicants for qualifications, applicants will be selected and applications will be provided as soon as possible in August.

 

Director of Urban Policy Je-moon Ahn said, “We hope that the birth rate will increase by relieving the burden of housing costs for newlyweds and contributing to housing stability,” and to create a special city in Changwon that is good for having and raising children, “We provide support for rented households as well as loan interest support for owner-occupied households.” “We will continue to make efforts to help newlyweds who are struggling with high interest rates settle down in the region stably by expanding it,” he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