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 마산합포구, '장애인 전용 주차장 양보해 주세요'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작지만 큰 배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6/05 [14:43]

창원특례시 마산합포구, '장애인 전용 주차장 양보해 주세요'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작지만 큰 배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6/05 [14:43]

▲ 창원특례시 마산합포구는 5일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인식개선 캠페인을 실시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 마산합포구는 5일 창원지방법원 마산지원과 이마트 일대에서 장애인 주차구역 위반사례인 주차선을 밟고, 넘고, 막는 행위 근절을 위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인식개선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실시한 캠페인에서는 주민들이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대해 올바르게 인식하고 장애인의 이동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안내 현수막을 게시하고 이용 안내 전단지와 홍보 물품을 나눠주었다.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는 ‘주차가능’ 장애인 자동차 표지를 부착하고 보행상 장애가 있는 사람이 탑승한 경우에만 주차를 할 수 있다.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행위는 과태료 10만 원, 주차방해 행위는 과태료 50만 원, 장애인자동차 표지 위·변조 및 부당사용 행위는 과태료 200만 원이 각각 부과된다.

 

허선희 가정복지과장은 “최근에는 주차난으로 인해 주민 신고가 늘어나는 추세로 성숙한 주차 문화의식이 확립될 수 있도록 홍보가 필요하며 서로 작지만 큰 배려를 통해 따뜻한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asan Happo-gu, Changwon Special City, ‘Please yield parking lot for disabled people’

 

Disabled parking space, small but great consideration

 

Masan Happo-gu, Changwon Special City, announced on the 5th that it had conducted a campaign to improve awareness of parking spaces for the disabled in the Masan Branch of the Changwon District Court and the E-Mart area to eradicate the acts of stepping on, crossing, and blocking parking lines, which are violations of parking spaces for the disabled.

 

In the campaign conducted on this day, information banners were posted and user guide leaflets and promotional materials were distributed to ensure that residents were properly aware of disabled-only parking spaces and that disabled people's right to movement was guaranteed.

 

Parking is only allowed in disabled-only parking spaces if a ‘Parking Available’ sign is attached to the vehicle and a person with a walking disability is in the car. Illegal parking in disabled parking spaces is subject to a fine of 100,000 won, obstruction of parking is subject to a fine of 500,000 won, and falsification, alteration or misuse of disabled vehicle signs is subject to a fine of 2 million won.

 

Heo Seon-hee, head of the Family Welfare Department, said, “Recently, there has been an increase in reports from residents due to parking difficulties, so publicity is needed to establish a mature parking culture awareness.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warm society through small but great consideration for each other.”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