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홍남표 창원시장 “시민들의 헌신과 희생에 경의” 표해

제37주년 6월민주항쟁 경남기념식 개최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09:48]

홍남표 창원시장 “시민들의 헌신과 희생에 경의” 표해

제37주년 6월민주항쟁 경남기념식 개최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6/11 [09:48]

▲ 창원특례시는 ‘6월 민주항쟁 37주년 경남기념식’을 10일 마산합포구 오동동문화광장에서 개최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는 6월 민주항쟁 제37주년을 맞아 6월항쟁의 정신과 의미를 되새기는 ‘6월 민주항쟁 37주년 경남기념식’이 6월 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주최로 10일 마산합포구 오동동문화광장에서 개최됐다고 밝혔다. 

 

올해로 37주년을 맞은 6월 민주항쟁은 1987년 6월 10일부터 29일까지 전두환 정부에 맞서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 규탄, 대통령직선제 개헌 등 민주화를 요구하며 전국 22개 도시에서 24만여 명이 참여한 대규모 민주화운동이다.

 

민주주의와 평화를 위해 헌신한 학생과 시민들을 기리고, 그 정신을 전승하기 위해 6월민주항쟁 경남기념식이 매년 창원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올해는 ‘풀잎처럼 파도처럼- 다시 일어나, 시대의 어둠을 넘어’라는 주제로 진행되었다.

 

기념식에는 최한림 경상남도 행정부지사,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김이근 창원특례시의회 의장 등 주요 내빈과 시민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기념식과 2부 문화공연(노래하라, 1987!)의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시민들과 함께 하는 다채로운 체험행사(부스체험 프로그램, 포토존, 민주화운동 사진전, 유월주먹밥 나눔 등)가 같이 펼쳐져 많은 호응을 얻었다.

 

홍남표 창원시장은 “민주주의를 위한 시민들의 헌신과 희생에 경의를 표하며, 민주화와 산업화를 동시에 이루어 낸 대한민국을 오늘날 전 세계에서 주목하고 있는데 그 중심에 창원시가 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Mayor Hong Nam-pyo pays tribute to citizens’ dedication and sacrifice

 

37th June Democratic Uprising Gyeongnam Memorial Ceremony held

 

In commemoration of the 37th anniversary of the June Democratic Uprising, Changwon Special City held the 'Gyeongnam Memorial Ceremony for the 37th Anniversary of the June Uprising' to reflect on the spirit and meaning of the June Uprising, hosted by the Gyeongnam Business Association for Inheriting the Spirit of the June Uprising, at the Odong-dong Cultural Square in Masan Happo-gu on the 10th. It was announced that it was held.

 

The June Democratic Uprising, which celebrates its 37th anniversary this year, was a large-scale democratization event in which over 240,000 people participated in 22 cities across the country from June 10 to 29, 1987, against the Chun Doo-hwan government, denouncing the torture death of Park Jong-cheol and demanding democratization, including constitutional amendments for direct presidential election. It's exercise.

 

The Gyeongnam Memorial Ceremony of the June Democratic Uprising is held every year in Changwon to honor the students and citizens who devoted themselves to democracy and peace and to pass on the spirit. This year, the event is held under the theme 'Like a blade of grass, like a wave - rise again, overcome the darkness of the times.' It was carried out under the theme.

 

The commemorative ceremony was attended by approximately 400 citizens and major guests, including Gyeongsangnam-do Governor Choi Han-rim, Changwon Special Mayor Hong Nam-pyo, Changwon Special City Council Chairman Kim Lee-geun, and was held in the order of the first part of the commemorative ceremony and the second part of the cultural performance (Sing, 1987!). A variety of experiential events with citizens (booth experience program, photo zone, photo exhibition of the democratization movement, sharing of June rice balls, etc.) were held and received a great response.

 

Changwon Mayor Hong Nam-pyo said, “I pay tribute to the citizens’ dedication and sacrifice for democracy. Today, the world is paying attention to the Republic of Korea, which has achieved both democratization and industrialization, and I will do my best to ensure that Changwon City can stand at the center of it.”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